농식품부 산하 국내 최대의 할랄관련 전문기관 본원 말레이시아 할랄개발공사(HDC)와 양국간 할랄산업 발전을 위한 MOU 체결 > 언론속 KIHI > 사)한국할랄산업연구원

본원 말레이시아 할랄개발공사(HDC)와 양국간 할랄산업 발전을 위한 MOU 체결

인월 0 2,681

본원 말레이시아 할랄개발공사(HDC)와 양국간 할랄산업 발전을 위한 MOU 체결

지난 5월 22일에 국제식품산업대전(5월 21일-5월 24일)이 열리고 있는 일산 킨텍스에서

저희 연구원과 할랄개발공사(HDC)와 양국의 산업발전을 위해 MOU를 체결하였습니다.

매우 뜻깊은 행사였다고 생각합니다. 이 협약을 계기로 특히 무슬림 친화관광과 화장품

분야에서 큰 성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됩니다. HDC는 말레이시아에서 할랄인증을 주도

하는 JAKIM과 함께 할랄산업 발전을 견인하는 ​핵심 국가기관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이 기관은 지난 4월 문재인 대통령께서 말레이시아 방문 때 '한류와 할랄' 이라는 기치

아래 양국의 할랄산업의 발전을 위해 우리나라의 KOTRA와 MOU를 체결한 기관이기도

합니다. 이 협약과 관련하여 말레이시아 유력 언론에 보도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S. Korea seeks Malaysia’s expertise for its Muslim-friendly hospitality

 

Published 2 days ago on 22 May 2019

HDC vice president Hanisofian Alias (right) inking a memorandum of understanding with Korea Institute of Halal Industry, represented by its president Geong Jang (second from left) at the Seoul Food 2019 seminar and exhibition in Seoul May 22, 2019. — Bernama picHDC vice president Hanisofian Alias (right) inking a memorandum of understanding with Korea Institute of Halal Industry, represented by its president Geong Jang (second from left) at the Seoul Food 2019 seminar and exhibition in Seoul May 22, 2019. — Bernama pic

SEOUL, May 22 — South Korea is seeking Malaysia’s expertise, as well as accreditation for its friendly hospital services to further strengthen the sector which saw one million Muslim visitors arrived in the country in 2016, an increase of 33 per cent from a year before, says Korea Institute of Halal Industry (KIHI).

Its director-general Dr James Noh said currently the sector was operated by Korea Tourism Organisation, a government agency which oversees the South Korean tourism indust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