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식품부 산하 국내 최대의 할랄관련 전문기관 中 일대일로 통해 할랄 산업 확장 > 할랄소식/동향 > 사)한국할랄산업연구원

中 일대일로 통해 할랄 산업 확장

인월 0 422

中 일대일로 통해 할랄 산업 확장

​​말聯, 韓·中·이란 등 10개국

 

세계 최대 회교국인 말레이시아가 할랄 산업을 중앙아시아ㆍ동유럽으로 확대한다. 


말레이시아 할랄산업공사(HDC)는 최근 중국의 일대일로(一帶一路ㆍ육상 및 해상 실크로드)를 통해 10개국에 할랄 산업을 확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일대일로는 중국ㆍ중앙아시아ㆍ유럽을 연결해 경제권을 형성하고자 하는 중국의 국가전략이다.


현지 언론인 더스타에 따르면 하니소피안 알리안스 할랄산업개발공사 부사장은 "10개 국가에 새로운 시장 개척, 리브랜딩, 말레이시아 서비스 및 상품 확대, 인적자원개발, 생각 리더십 등 다섯 가지 '국제화 접근'을 활용함으로써 말레이시아를 할랄산업의 허브로 발전시킬 계획"이라고 밝힌 바 있다. 아시아경제와의 전화 통화를 통해 밝힌 10개 국가는 한국, 중국, 카자흐스탄, 우즈베키스탄, 이집트, 투르크메니스탄, 이란, 타지키스탄, 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로 무슬림 비중이 높은 중앙아시아 국가가 일대일로에 동참하는 것을 계기로 할랄 협력사업을 확장할 전망이다. 


(중략)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에 따르면 올해 2조5370억달러(약 3000조원)로 추정되는 글로벌 할랄시장 규모는 2023년에는 3조70억달러까지 성장할 전망이다.


한국의 경우 말레이시아 대학과 협업해 한국의 할랄 교육과 할랄 관련 인적자원개발을 지원해 역량 개발에 나설 것으로 보인다. 또한 한국의 무슬림 관광객이 증가함에 따라 말레이시아의 지식, 경험 등을 토대로 무슬림환대산업 전반에 걸친 분야를 지원할 예정이다

 

출처: 아시아경제, 2019-05-28, 기사전문 참조 https://www.asiae.co.kr/news/view.htm?idxno=2019052811225910779 

Comments

반응형 구글광고 등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